나는 네가 아름다운 채 살아 있길 바란 적은 …

나는 네가 아름다운 채 살아 있길 바란 적은 없었으나 아름다웠던 채 죽길 바란 것은 더더욱 아니었다